中日 정상의 대면을 통해 극명히 드러났지만 잡소리




현재 시점에서 아베가 동북아 정세를 자기 구미에 맞게 요리해가며
소위 캐스팅 보트마저 장악하고 있다는 지난 연말 이래의 심증이 점차 개연성을 더해간다고 느껴진다.

일본 나름대로 아태지역 금융질서 개편 판도를 둘러싼 AIIB와 TPP의 기반 확보 경쟁이라는 딜레마속에
중국의 부상이란 현실을 역이용한 것이라 볼 수도 있어. 즉, 기정 사실화된 '중국 위협론'을 지렛대로
단순히 아베 내각의 외연상 캐치프레이즈인 '정상국가'화 같은 국방목표 숙원 성취로만 그치는게 아니라,

국제경제 현안과 연계된 역학관계에까지 소급해 적용하자면 의외로 이해가 빨라질 듯 싶다.

영국 등 EU의 AIIB 러쉬로 중국 포위망 구상에 타격받은 미국을 배려해주면서
일견 AIIB 가입엔 자제하겠다는 듯한 제스처로 'AIIB 보류 반대급부'를 미국과의 TPP 협상과 결부시켜
對美 압박용 재료로 활용할 수 있는 여지부터 남겨둔 점에 주목해야 한다.

거기다 중국 역시 과거사와 영토분쟁으로 티격태격하면서도 그 문제는 잠정 논외로 제껴둔 채
당면한 AIIB 창설-운용 과정에서 코앞의 세계 3위 경제대국 일본의 자금줄이 매력적일 수밖에 없는 노릇이고,
이점을 간파한 일본은 'AIIB 부총재직 거래'를 카드로 제시해 온 중국의 애간장을 서서히 태워주고 있음.

어제 중일회담의 1차적 의제이기도 했으니깐.

미국은 미국대로 중간선거 이전 TPP 협상의 총결산을 내야 할 오바마 행정부가 시간에 쫓기는 형국인데다,
냉전기 안보조약 편승 무임승차론과 달리 '역할 분담'에 솔선수범 스탠스로 보답중인 '對中 불침항모' 일본에 대해
경제 사안을 매개삼아 강력하게 다그칠 만한 명분과 수단이 사라진 상태이지.

결론은 아시아-EU의 AIIB 가입 러쉬에도 만만디 관망으로 일관했던 아베식 '몸값 올리기 전략 효과'가

이제사 드러나고 있다는 것.



덧글

  • 백범 2015/04/23 15:41 # 답글

    가만 보면 중국과 척을 지더라도, 미국권 또는 태평양 해양문화권에 붙겠다는 생각 같습니다. 그런 느낌이 드는군요. 그런데 한국은 뭐하는 것인지...

    아마도 미국 하원에서 일본측 사람들만을 아마도 각별하게 우대한다던가, 한국의 과도한 반일 피해의식이 미일한 삼자동맹 계획에 장애물이 된다는 취지의 발언들, 또는 미국에서 이미 한국을 포기하고 일본-호주-미국의 삼자동맹을 구축하자는 발언이 그냥 나온 말과 행동들 같지는 않습니다.

    일부 망상론자들은 미국이 한국을 포기하게 되면, 미국이나 일본에게 큰 타격이 될것이다 라고 떠들지만, 그러면 그럴수록 미국의 일본에 대한 중요도 내지는 최후의 방어선이라는 인식 때문에 오히려 일본에 모종의 이익이 가면 더 갈 것이라 생각됩니다.
  • Joker™ 2015/04/23 15:50 # 답글

    아베는 신주 중흥의 명재상으로 이미 역사에 이름을 올렸죠. 천명이 다시 반도를 떠났습니다.
  • 백범 2015/05/01 22:10 #

    언제 한국이란 나라가 호되게 당해봤으면 좋겠습니다. 순수하지도, 순진하지도 못한 것들이 어디서 현실을 직시하지 못하고, 매일 뭐든 미화해서 보려고만 듭니다. 무조건 미화하거나 이상주의, 명분 따위에나 집착을 해대니...
  • 한뫼 2015/04/23 19:30 # 답글

    하아~ 한숨만 나옵니다.
  • kuks 2015/04/24 00:10 # 답글

    정말 흐름하나는 잘 타네요.
    절치부심의 끝이 보이는 듯.

    어쩌겠습니까?
    유일한 혈맹에 대한 평가는 그렇다쳐도 우리나라의 입지조차 냉정하게 판단하지 못하니.
  • 채널 2nd™ 2015/04/24 01:12 # 답글

    아베는 이제 사실상의 종신 -- 내지는 영구 집권의 수순에 들어가는 건가요..?? (지리 멸렬했던 민주당은 두번 다시 정권 근처에도 못 가겠군요 ㅎㅎ) ;;;
  • Minowski 2015/04/24 10:38 # 삭제 답글

    중국쪽에서는 북핵 20개 확정적이라는 이야기 나오고.............

    메르켈, 모디, 미셜 오바마는 멀리 날라와서 일본만 찍고 돌아가고.............

    북녘 돼지는 러시아 전승행사에 참여하고......

    이 와중에 아베연설에 대항해서 로비회사 고용이나 하고 있음..................

    먼산....................
  • 나고야거주남 2015/04/25 00:25 # 삭제 답글

    처음에 박근혜가 대통령이 되었을 때 일본서는 아베가 완전 밀리는게 아닌가하는 얘기가 있었습니다. 아베가 1차내각시 워낙 버벅거려서 한국한테 외교에서 당할 것이란 얘기가 있었지요. 요즘 보니 완전 반대입니다. 박근혜 패는 워낙 단순해서 이제 일본서는 그냥 상수로 봅니다(원칙 고수라는 고장난 레코드죠). 좋게 말해 상수고 나쁘게 말하면 투명인간 또는 하수로 보고 이젠 경계도 안합니다.

    이제와서 일본과 회담하려니 뒷통수가 근질근질할테고 꼬인상태죠. 그나저나 일본이 중국과 인도네시아에서 회담할 거란 얘기는 전부터 있었는데 도대체 대사관 외교부 청와대 참모들은 뭐하고 있기에 남미서 케이팝 팬이나 만나게 일정을 짰는지 ㄷㄱ리 속이 궁금합니다.
  • 친절한 행인 2015/04/28 18:46 # 답글

    오늘 우연히 여기 처음 들렸는데 아베의 전략을 꿰뚫어 보는 심월님의 정확한 지적을 보고는 감탄을 하여 댓글을 달게 되었습니다. 앞으로 자주 들려봐야 겠네요. 그러고 보면 아베는 저유가도 그렇고 자신의 어젠다를 추진하기 참 좋은때에 총리직을 하게 된듯 싶습니다. 설령 작년 오바마 방일때 TPP를 타결시켜 줬어도 어차피 미국은 일본의 집단자위권을 지지해 줬겠지만 지금은 AIIB 때문에 더 각별하게 고마울 겁니다. 외교관계라는게 철저한 국익계산이라고는 해도 쌍방간 저런 good will의 축적도 중요하죠.

    참고로 오바마 행정부가 TPP 타결을 중간선거 이전에 보려는게 아니라 대선 이전이죠. 덕분에 힐러리 클린턴이 좀 곤란하게 되었습니다. 입장표명하라고 민주당내에서 계속 압력을 받고 있으니..
  • K I T V S 2015/04/29 10:00 # 답글

    흠.. 그럼 대체 왜 한국이 항상 외교에서 밀리는 걸까요.. 진리가 있는 걸까..
  • jaggernaut 2015/04/29 17:29 #

    국력이 약하니까요. 하나는 지역강국이고 하나는 그냥 그런저런 나라면 이야기는 뻔하죠.
  • 백범 2015/05/01 22:08 #

    국력이 약한게 아니라, 한국인들은 현실을 바로 보려고 하지 않습니다.

    순수하지도, 순진하지도 않은 것들이 왜 이상과 명분에는 집착하는 것도 그렇고...
  • 담배피는남자 2015/05/23 17:05 #

    국민정서 때문입니다.
  • 2015/05/01 22:05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