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1975년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사진으로 보는 1975년의 멕시코

텍사스 남부 국경으로부터 '아즈텍 독수리 열차(Aztec Eagle train)'를 통해 멕시코시티까지 내려간 여정, 수도 근교의 노천시장과 해외 순방지에서 귀국한 대통령 환영식전에서의 제도혁명당[PRI] 관제 동원의 인파, 과달루페 이달고(Guadalupe Hidalgo)의 성모 마리아 성당 및 테오티우아칸(Teotihuacan)의 옛 아즈텍 신전 유...

사진으로 보는 戰後 30년의 일본 (4)

쇼와 50년 앨범집 최종편. 일본 의회정치의 심장부 국회의사당 앞에서부터 긴자와 황거(皇居, 宮城) 공원, 아사쿠사 순으로 동경을 순회하고, 가마쿠라 ・하코네를 유람한 과정의 광경입니다. 1975년 5월 10~11일 주말에 촬영. 때마침 영국여왕의 방일을 맞이해 긴자 중심부엔 일장기와 유니언 잭이 공동 게양되어 있는가 하면, 참배객들로 대성황인 아사쿠사...

사진으로 보는 戰後 30년의 일본 (3)

이번 여정은 늦봄의 오전비를 머금으며 바라본 니조성(二條城) 전경을 배경으로 금각사, 옛 황궁 고쇼(御所) 자신전(紫宸殿), 청수사(淸水寺), 33간당(三十三間堂), 헤이안 신궁(平安神宮) 코스를 찍으며 국립박물관에 도달한 교토의 풍경을 앨범에 담은 것입니다. 마지막 짤방은 자기(磁器)와 악세사리 등이 진열된 기념품 가게에서 한 컷.

사진으로 보는 戰後 30년의 일본 (2)

전편에 이어 오사카 시립박물관 출발, 처음 2장을 제외한 나머지는 모두 나라(奈良)에서 촬영된 사진으로 쇼와 48년 이후 총 6~7년 기한에 걸쳐 大수리중이던 동대사(東大寺), 카스가(春日) 대사(大社), 흥복사(興福寺), 법륭사지, 나라 국립박물관 전시실과 마지막으로 나라현청(縣廳) 청사까지 종횡한 코스를 앨범에 담았습니다. 당대(唐代) 건축...

타워에서 바라본 1961년과 75년도의 東京

.......1961년 9월과 1975년 9월, 동경타워 전망대에서 각각 촬영된 사진들입니다. 상단의 8장이 61년도 촬영으로 패전의 잔재를 씻어내고, 진무-이와토 경기붐과 올림픽 유치로 고도성장 페달이 가속화되던 시기, 하단의 10장이 75년도 촬영으로 전후 30주년 경제대국 2위의 지위를 굳혔으나, 오일쇼크에 주춤한 시기의...

라오스 공산화의 저변

동남아시아 일각에서 또 하나의 도미노가 무너졌다. 사이공 함락으로 시간문제라 여겨져왔던 라오스의 공산화가 마침내 성사, 인도지나반도  전체가 완전히 적화(赤化)되버린 것이다. 친공(親共) 파테트라오는 지난 3일, 6백년 역사의 루앙프라방 왕조를  폐지, 바타나 국왕을 폐위시키는  한편  푸마공(公)이 영도한 연립정권을...

시나이 협정

중동전쟁의 상흔이자, 3차대전의 불씨를 지닌 시나이 반도에 대한 평화협정이 조인되었다. 협정에 따라, 이스라엘은 전략요충지 기디와 미틀라, 아부-루데이스 유전(油田) 등을 포함한 반도점령지 5천평방km를 포기했으며, 보답으로 이집트는 무력 불사용과 홍해(紅海)봉쇄의 철회, 이스라엘 화물선의 수에즈 운하 통과를 허용키로 했다. 미국은 기디와  미...

유엔외교의 시련

인도지나 사태 이후로 국제 환경의 변화 및  유엔내(內) 새로운 세력판도 등 어느모로 보더라도, 한국의 대(對)유엔전략은 일대 시련을 면할수가  없게끔 되었다. 종래 표밭이었던 동남아시아 각국의 독자노선, 세력권을 형성하여 강대국의 유엔지배에 사사건건 제동을  걸어온  소위 제3세계 다수의 횡포는 그동안 미일(美日)에...

미국산 곡물수입

소련이  미국으로부터 소맥과 옥수수 등 1천만톤 가량의 양곡구매를 서두르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같은 미국산 양곡수입은 국제곡물시장에 적지않은 영향을 미치므로 주목해야할 부분이다. 돌이켜보면, 3년전 전세계에 몰아쳤던 식량위기는 소련 국내의 흉작으로 말미암은 것이며, 당시 10억$의 곡물을 긴급수입한 사정에서부터 기원했다고 단정하더라도 과언이 아...

아시아를 배우자

'중국인의 자유에 대한 개념이란 우리의 그것과 비교해서 판이하게 다르다. 모택동 사상과 그의 결정에 대해 누구도 감히 비판할 수가 없다. 반면, 그들 대다수는 자존심과 책임감이 강하다.' 워싱턴 DC 교외의 중학교에서 가르치고 있는 교과서중의 한 대목이다. 동양을 보다 깊게 이해하자는 제창과 더불어, 최근 미국의 중고등학교는 '아시아 공부'에 ...
1 2 3 4 5 6